'나혼산' 주현영 "일식집 홀서빙 경력자, 하이볼 제조법 배워" [TV캡처]

입력2024년 05월 24일(금) 23:52 최종수정2024년 05월 24일(금) 23:54
나혼산 주현영 / 사진=MBC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나 혼자 산다' 주현영이 일상을 공개했다.

24일 첫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자취 새싹 주현영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주현영은 첫 끼로 토르티야 피자를 만든 뒤 하이볼을 제조했다.

기안84가 "낮술?"이라고 하자 주현영은 "하이볼을 좋아하게 된 계기가 일식집 홀서빙 아르바이트 오래 했다. 거기서 하이볼 만드는 법을 배웠다"고 전했다.

식사를 마친 뒤 주현영은 외출 준비에 나섰다. 민낯을 본 멤버들은 "피부가 정말 좋다"고 칭찬했다.

주현영은 "클리닉 안 다닌다"며 "저희 엄마가 피부가 진짜 좋다"고 유전임을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