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승부차기 끝에 프랑스 꺾고 U-17 월드컵 우승

입력2023년 12월 03일(일) 12:00 최종수정2023년 12월 03일(일) 12:00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독일이 프랑스를 꺾고 2023 국제축구연맹(FIFA) 17세 이하(U-17) 월드컵 우승을 차지했다.

독일은 2일(현지시각) 인도네시아 수라카르타에서 열린 대회 결승전에서 프랑스와 2-2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지만, 승부차기에서 4-3으로 승리하며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독일은 사상 최초로 U-17 월드컵 우승의 감격을 누렸다.

독일은 전반 29분 패리스 브루너의 페널티킥 선제골과 후반 6분 노아 다르위시의 추가골로 2-0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프랑스도 쉽게 물러서지 않았다. 후반 8분 사이몬 부아브레의 만회골로 추격을 시작했다. 반면 독일은 후반 24분 위너스 오사위가 경고 누적으로 퇴장을 당하며 수적 열세에 놓였다.

기회를 잡은 프랑스는 후반 40분 마티스 아무구의 동점골로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승부차기까지 이어진 결승전. 독일과 프랑스는 5번째 키커까지 3-3으로 팽팽히 맞섰다. 그러나 독일의 6번째 키커 알무게라 카바르가 골망을 흔든 반면, 프랑스의 6번째 키커 티디암 고미스는 실축하면서 양 팀의 희비가 엇갈렸다. 결국 독일이 우승 트로피의 주인이 됐다.

대회 최우수 선수에게 수여되는 골든볼은 독일의 우승을 이끈 브루너에게 돌아갔다. 득점왕은 아구스틴 루베르토(아르헨티나, 8골)가 차지했다.

한편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조별리그 3패를 기록, 탈락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