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리사 '19금 쇼' 거센 후폭풍, 中 제재 움직임 [ST이슈]

입력2023년 11월 02일(목) 15:49 최종수정2023년 11월 02일(목) 16:08
블랙핑크 리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블랙핑크 리사가 소위 '19금 쇼'에 출연한 이후 중국과 관련된 후폭풍이 이어지고 있다.

1일 리사의 중국 SNS 웨이보 계정이 폐쇄됐다. 해당 계정에는 "법률과 규정 및 웨이보 커뮤니티 협약 관련 조항을 위반했다는 신고로 인해 더 이상 볼 수 없다"는 안내 문구가 뜬다.

이를 두고 지난 9월 프랑스 파리의 3대쇼 '크레이지 호스' 출연 여파가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지고 있다.

해당 쇼는 소위 높은 노출과 콘셉트로 성 상품화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때문에 해당 쇼 출연을 두고 팬들의 걱정이 이어지기도 했다.

공연은 끝났지만 여파는 계속되는 모양새다. 중국연출행업협회는 음란하고 저속한 공연을 홍보하는 행위를 품위유지 규정으로 엄격히 금지하고 있다. 이에 리사가 '크레이지 호스'에 출연해 제재를 받은 게 아니냐는 의견이 이어진다. CNN 역시 리사의 해당 공연 출연을 SNS 계정 폐쇄의 이유로 지목했다.

리사뿐만 아니라 중국 배우 안젤라 베이비도 중국의 비난을 받고 있다. 안젤라 베이비는 리사의 공연을 관람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론이 악화되자 그는 공연을 관람하지 않았다고 해명했지만 계정이 삭제됐고, 출연하고 있는 드라마에서는 통편집됐다.

여기에 리사가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두 명품 브랜드도 '리사 지우기'에 나서는 모양새다. 두 브랜드의 웨이보에서 리사의 사진이 삭제됐다. 한 브랜드의 CEO는 자신의 SNS 계정에서 리사 사진을 삭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