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휴온스 격파…PBA 팀리그 3 4연승 질주

입력2023년 09월 18일(월) 11:00 최종수정2023년 09월 18일(월) 11:00
몬테스 / 사진=PBA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당구 팀리그 NH농협카드가 3라운드에서 4경기 전승을 기록하며 단독 선두 굳히기에 나섰다.

16일 경기도 고양시 '고양 킨텍스 PBA 스타디움’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3-2024' 3라운드 4일차 경기서 NH농협카드는 휴온스를 상대로 세트스코어 4-1로 승리를 거두고 단독 1위를 굳혔다.

지난 1, 2라운드서 휴온스에 유독 약한 모습을 보이며 2패했던 NH농협카드는 이날 승리로 지난 패배를 설욕함과 동시에 3라운드 4연승을 달성하며 단독 1위(승점 11)로 기세를 이어갔다.

NH농협카드는 조재호와 오성욱이 첫 세트서 세미 사이그너(튀르키예)-김봉철에 9-11(6이닝) 패배하며 불안한 출발을 했다. 하지만 2세트서 김민아-김보미가 전애린-장가연에 9-8(13이닝), 1점차 승리를 따내며 맞불을 놨다. 특히 김민아와 김보미는 이날 승리로 여자복식 9연승을 달성, '최강 여복'의 위용을 뽐냈다.

기세를 탄 NH농협카드는 3세트서 '팀 리더' 조재호가 최성원에 15-6(7이닝) 승리를 거두며 세트스코어 2-1로 리드하기 시작했고, 4세트서는 김현우와 김민아가 하비에르 팔라존(스페인)과 장가연을 9-7(4이닝)로 꺾은 데 이어, 5세트서는 안토니오 몬테스(스페인)가 사이그너를 11-10(5이닝), 1점차 승리를 거두고 팀 승리를 완성했다.

이날 열린 다른 경기서는 웰컴저축은행이 라이벌 블루원리조트를 세트스코어 4-2로 꺾고 3라운드 첫 승점 3점을 획득했다. 동시에 2연승을 거두면서 6위를 유지했다. 크라운해태는 에스와이와 풀세트 접전 끝에 세트스코어 4-3으로 승리를 거두고 2연승에 성공, 공동 4위(승점 6)로 올라섰고, 하나카드는 '베트남 특급' 응우옌 꾸억 응우옌의 맹활약을 앞세워 하이원리조트를 세트스코어 4-1로 꺾고 단독 2위(3승1패∙승점 8)로 NH농협카드를 쫓았다.

NH농협카드는 3라운드 5일차 첫 경기인 낮 12시 30분부터 SK렌터카를 상대로 5연승에 도전한다. 이어 오후 3시 30분부터는 크라운해태와 블루원리조트, 오후 6시 30분부터는 휴온스와 하나카드 경기가 열리고, 오후 9시 30분부터 웰컴저축은행과 하이원리조트의 경기로 이어진다. 에스와이는 하루 쉬어간다.

한편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 내 위치한 '고양 킨텍스 PBA 스타디움'에서 열리고 있는 PBA 팀리그 3라운드에는 현장 방문 관람객을 대상으로 '치어풀 이벤트'를 진행한다. 참여 방법은 직접 만든 응원도구(스케치북 치어풀)를 지참할 경우 하루 1경기를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이벤트 참여 방법은 PBA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