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10일 홈경기서 키즈 크리에이터 '뚜아뚜지' 시구·시타 진행

입력2023년 09월 08일(금) 10:05 최종수정2023년 09월 08일(금) 10:05
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오는 10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삼성 라이온즈와 정규시즌 맞대결에서 승리기원 시구 및 시타를 진행한다.

시구 및 시타는 키즈 크리에이터 '뚜아뚜지TV'의 쌍둥이 '뚜아(본명 어수아, 9)'와 '뚜지(본명 어수지, 9)'가 나선다. 뚜아뚜지는 유튜브 구독자 133만 명을 보유하고 있는 인기 어린이 크리에이터다. 이들은 열성팬 부모의 영향을 받은 모태 두산 베어스 팬이기도 하다. 이날 두린이날을 맞아 일일 장내 아나운서 체험 이벤트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뚜아뚜지는 "엄마, 아빠를 따라 두산베어스 야구를 보며 우리도 자연스럽게 '두린이'가 되었다. 잠실야구장에 가서 시구와 시타를 할 생각에 마음이 두근거린다"며 "시구 시타 준비 잘해서 꼭 승리 요정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