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발 출전' PIT 최지만, 필라델피아전서 1타점 2루타…팀은 패배

입력2023년 07월 29일(토) 13:51 최종수정2023년 07월 29일(토) 13:51
최지만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선발 출전한 최지만(피츠버그 파이리츠)이 1타점 2루타를 때려냈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최지만은 29일(한국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열린 2023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홈경기에서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 4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최지만의 시즌 타율은 0.188에서 0.191로 소폭 올랐다.

최지만은 2회 첫 타석에서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난 뒤 4회 장타를 생산했다. 1사 1,2루 찬스에서 상대 선발 잭 휠러의 슬라이더를 받아쳐 우익수 오른쪽에 떨어지는 1타점 2루타를 날렸다.

하지만 후속타가 터지지 않아 득점을 올리지는 못했다.

선두타자로 나선 7회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선 최지만은 9회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한편 피츠버그는 필라델피아에 1-2로 졌다. 최지만의 타점이 이날 피츠버그가 낸 유일한 점수였다.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꼴찌로 처져 있는 피츠버그는 시즌 45승58패가 되며 꼴찌 탈출에 실패했다.

반면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2위인 필라델피아는 3연승에 성공하며 시즌 56승47패를 기록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