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남자배구, 이탈리아 꺾고 VNL 3위…'이시카와 득점왕'

입력2023년 07월 24일(월) 13:31 최종수정2023년 07월 24일(월) 13:31
사진 = VNL(valleyball Nations League) 공식 홈페이지
[스포츠투데이 김영훈 기자] 일본 남자배구가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에서 3위를 차지했다.

일본은 24일(한국시각) 폴란드 그단스크에서 열린 2023 VNL 3위 결정전에서 이탈리아를 상대로 세트 스코어 3-2(25-18 25-23 17-25 17-25 15-9)로 승리했다. 

남자 배구 세계 랭킹 6위였던 일본은 세계 3위 이탈리아를 잡아냈다. 23일 기준 5위로 한 단계 상승했다. 이어 지난해 5위를 기록하며 아시아 최고 성적을 냈었는데 이를 경신했다.

일본은 이탈리아를 상대로 1,2세트 따냈다. 1세트 미야우라 겐토가 어택포인트 5점을 포함해 총 9점을 냈고, 유키 이시카와가 5점을 보탰다. 2세트에서는 라비아 다니엘레에게 6점을 내줬으나 이시카와와 함께 란 타카하시가 힘을 발휘하며 2점 차로 세트를 가져왔다. 

이어 3,4세트에서 모두 17-25로 밀려 위기를 맞이했지만 마지막 5세트에서 안정된 경기력으로 15-9로 승리했다.

이번 경기 이시카와가 총 21점, 미야우라가 20점으로 맹활약했고 타카하시와 아키히로 야마우치가 각각 12점, 10점으로 힘을 보탰다. 

대회 득점왕은 일본의 아웃사이드 히터 이시카와가 총 275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2위 이탈리아의 유리 로마노(223점)보다 52점을 더 내며 에이스다운 면모를 보여줬다. 이뿐만 아니라 이시카와는 베스트 아웃사이드 히터로도 선정되는 영광을 누렸다. 

한편 세계 1위 폴란드가 결승전에서 2위 미국을 잡고 VNL 첫 우승을 거머쥐었다. 폴란드는 미국을 상대로 세트 스코어 3-1(25-23 24-26 25-18 25-18) 승리를 거뒀다.



[스포츠투데이 김영훈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