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드풀과 울버린' 라이언 레이놀즈X휴 잭맨, 7월 韓팬들 만난다

입력2024년 06월 19일(수) 18:04 최종수정2024년 06월 19일(수) 18:19
데드풀과 울버린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데드풀과 울버린' 팀이 한국을 찾는다.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 주역 라이언 레이놀즈와 휴 잭맨, 연출을 맡은 숀 레비 감독이 7월 4일에서 5일까지 이틀간 내한을 확정했다.

'데드풀' 시리즈는 월드와이드 15억6000만 달러 흥행 수익 기록, 국내 마블 청불 영화 역대 최고 오프닝 스코어 달성 등 R등급 히어로 영화다.

특히 주연 배우인 라이언 레이놀즈와 휴 잭맨은 일전 한국을 방문했을 당시 특급 팬 서비스는 물론, 한국에 대한 무한한 애정을 전한 바 있다.

'데드풀과 울버린' 내한과 관련된 자세한 일정은 추후 순차적으로 공개되며, 정식 개봉은 7월 24일이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눈 귀 닫은 마이웨이" 블랙핑크 리사, 표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블랙핑크 리사가 눈…
기사이미지
황희찬 "인종차별 결코 용인될 수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인종차별은 용인될 수 없다" 친선…
기사이미지
김새론, 바다 낚시 중 '브이'…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