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흙신' 나달, 윔블던 불참…파리올림픽 준비에 전념

입력2024년 06월 14일(금) 11:55 최종수정2024년 06월 14일(금) 11:55
라파엘 나달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클레이코트의 최강자' 라파엘 나달이 테니스 4대 그랜드슬램 대회 중 하나인 윔블던 챔피언십에 불참한다.

나달은 13일(한국시각) 자신의 SNS에 "2024 파리올림픽에 최상의 컨디션으로 출전하기 위해 올해 윔블던에 참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파리 올림픽은 나의 마지막 올림픽"이라면서 "목표를 위해서는 클레이코트에서 경기하는 것이 내 몸에 가장 좋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윔블던 불참에 대한 아쉬움도 전했다. 나달은 "윔블던은 항상 내 마음속에 있다. 그 놀라운 행사와 멋진 분위기를 올해 느낄 수 없고, 항상 큰 응원을 보내주는 영국 팬들과 함께하지 못해 슬프다. 여러분 모두가 그리울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다음 달 15일 스페인 파스타드에서 개막하는 노르데아 오픈에는 참가한다. 노르데아 오픈은 클레이코트에서 열리며, 나달은 "올림픽 준비를 위함"이라고 답했다.

한편 나달은 윔블던에서 2008년과 2010년 2회 우승한 바 있다. 올림픽에선 2008 베이징 올림픽 남자 단식 금메달과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복식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현재 나달은 은퇴를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파리 올림픽이 그의 마지막 무대라는 전망이 이어지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민효린, 난데없는 임신설 즉각 부인…옷 착…
기사이미지
QWER·영파씨·NCT 위시·아일릿·…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케이팝 방한 관광객 1000만 명 유치를…
기사이미지
제아 김태헌, 부모 잃고 누나 찾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제국의 아이들 김태헌의 안타까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