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황희찬, 형편없는 FC 뚝 실력에 결국 흑화…'흑희찬'으로 변모한 사연은? [TV스포]

입력2024년 06월 14일(금) 10:49 최종수정2024년 06월 14일(금) 10:49
런닝맨 / 사진=SBS런닝맨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16일(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황희찬을 업은 ‘FC 뚝’과 2연승 ‘FC 꾹’의 불꽃튀는 풋살 전쟁이 이어진다.

지난주 공개된 ‘제3회 황희찬 배 풋살 런닝컵’에서 유재석 감독의 ‘FC 뚝’은 ‘해외파 용병’ 황희찬의 활약으로 전반전 선제골을 기록. 2-0으로 경기 초반 주도권을 가져갔다. 이에 시청자들은 온라인 상에서 “황희찬 한 명으로 팀이 이렇게 달라진다”, “개발도 금발로 만들어버리는 황금 어시스트”라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는데 이번주에는 더 치열한 접전이 펼쳐져 기대를 모은다.

앞서 황희찬은 ’FC 뚝‘ 전원에게 ’한 골씩 넣게 해주겠다‘며 1인 1골 어시스트를 공표했으나,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난관에 봉착했다. 황희찬은 본인의 활약에도 불구하고 결정적인 찬스들을 놓치는 멤버들의 형편없는 실력에 결국 흑화를 선언. ’흑희찬‘ 면모를 뽐내며 분노의 그라운드 구르기로 웃음을 자아냈다.

반면, 황희찬의 등장으로 창단 이래 최고 위기를 맞은 김종국 감독의 ‘FC 꾹’은 역전승을 위한 전략 짜기에 돌입했다. “축구는 절대 혼자 하는 게 아니다”, “희찬이 혼자로는 한계가 있다”며 ‘FC 뚝’의 빈틈을 공략했는데 에이스 양세찬, 강훈의 티키타카 패스로 판을 휘저어 골망을 흔드는가 하면, 수비 총공을 펼쳤고 이어, ‘황희찬 제외 전원 OUT’ 찬스권으로 독주 차단에 들어가 팽팽한 긴장감을 조성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제3회 황희찬 배 풋살 런닝컵’의 우승컵은 누가 들게 될지, 그 결과는 16일 일요일 오후 6시 15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민희진 또 거짓말이었나? 뉴진스 데뷔 밀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민희진 어도어(ADOR) 대표…
기사이미지
"두 아들 건다"던 카라큘라, 무책임…
기사이미지
굿 4천만원·무속인과 데뷔조 선정…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민희진 어도어 대표의 주술경영 논란이…
기사이미지
검찰, '쯔양 협박 혐의' 구제역·주작감별사…
기사이미지
'과정은 다른데 특혜는 아니다?' 대…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어설픈 해명이 오히려 의혹을 키웠다.…
기사이미지
'아침이슬' 김민기→'부채도사' 장…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연예계가 연이은 비보로 슬픔에 잠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