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종민 "사람 잘 믿어, 사기당한 적 많아… 보이스피싱도 당할 뻔" [TV캡처]

입력2024년 05월 19일(일) 21:47 최종수정2024년 05월 19일(일) 21:47
미우새/ 사진=SBS 미우새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미운 우리 새끼' 김종민이 사기를 당한 적이 있다고 알렸다.

19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희철, 김종민, 은지원이 심리상담소를 찾았다.

이날 방송에서 김종민은 심리검사 진행 항목 중 문장완성 검사에 '사기가 두렵다'라고 써놨다. 이에 대해 전문의는 "연예계 활동을 하시면서 사기를 당하신 적이 있냐"라고 물었다.

김종민은 "그렇다. 제가 '이거 통장 좀 봐야 되는 거 아니냐' 물었더니 지인이 '나 못 믿냐'라고 하더라. 저는 그러면 바로 믿는다. 많이 당했다"라고 알렸다.

은지원은 "보이스피싱은 안 당하냐"라고 물었다. 김종민이 "당할 뻔했다"라고 하자 은지원은 "정신 좀 차려라"라고 충고했다.

또 전문의는 "타인을 바라볼 때 합리적 의심도 할 줄 알아야 하고 자존감을 조금 높여야 할 거 같다"라고 조언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