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 코리아5' 강태오, 안 나왔으면 섭섭했겠는데요

입력2024년 04월 14일(일) 09:28 최종수정2024년 04월 14일(일) 09:29
SNL 코리아5 강태오 / 사진=쿠팡플레이 제공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배우 강태오에겐 군백기가 무색했다.

지난 13일 공개된 쿠팡플레이 코미디쇼 'SNL코리아' 시즌5에서는 지난달 만기 전역한 강태오가 7번째 호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강태오는 오프닝부터 한층 업그레이드된 특유의 댄스를 선보이며 등장했다.첫 코너인 소프오페라에서는 예측불가 캐릭터로 등장한 강태오는 건장하면서도 예쁜, 묘한 느낌을 풍기는 파격 변신을 보여줬다.

또한 강태오는 '미남당'에서 꽃도령으로 변신해 그간 보여줬던 필모그래피를 연상하게 하며 플러팅 장인의 면모를 자랑했다.

'득근득근 헬스장'에서는 이전 코너와는 다른 남성적인 매력이 넘치는 완벽한 몸매를 공개하며 웃음과 비주얼,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

이에 대해 강태오는 "실시간으로 관객과 소통하며 쉴 틈 없이 무대에 오른 것은 처음이었는데, 관객과의 호흡이 굉장히 좋았다"며 "그 에너지로 더 열심히 연기에 임할 수 있었다. 너무 좋고, 재미있는 경험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전역 후 첫 스케줄이자 생애 첫 코미디쇼를 성공적으로 마친 강태오가 또 어떤 새로운 모습으로 대중을 찾아올지 기대감이 더해진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