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효심이네' 깜짝 등장 "유재석 제일 싫어 그다음 강호동" [TV캡처]

입력2024년 02월 25일(일) 20:44 최종수정2024년 02월 25일(일) 20:47
효심이네 각자도생 박명수 / 사진=KBS2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효심이네 각자도생'에 박명수가 깜짝 출연했다.

25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극본 조정선·연출 김형일)에 개그맨 박명수가 특별 출연했다.

이날 박명수는 팥죽 맛집으로 입소문 탄 선순(윤미라) 카페를 찾았다.

시선이 집중되자 박명수는 "언제까지 기다려야 하냐. 한 시간째 기다렸다"며 "다른 곳 가면 연예인 DC도 해주는데 한 시간을 기다렸다. 연예인 처음 보냐"고 말했다.

박명수는 팥죽을 맛보더니 "여기 맛집이네. 포장되냐. 와이프와 딸이 팥죽을 좋아한다"고 얘기했다. 끝순(전원주)은 "TV보다 너무 인물이 좋다"고 칭찬했다.

박명수가 "실물이 낫다는 얘길 듣는다"고 너스레를 떨자 루비(이가연)은 "유재석 아저씨와 친하냐"고 물었다.

박명수는 "메뚜기? 안 친하다. 그냥 제가 개인적으로 싫어한다. 연예인은 보통 잘 나가면 싫다"며 "유재석이 제일 싫다. 그다음에 강호동. 동갑인데, 힘이 세서 회식 때 술 따를 때 두 손으로 따른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이후 박명수는 다 함께 모여 셀카를 찍어주며 팬서비스를 이어갔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