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제국' 방형주, 강율 아들이라는 사실 알고 경악→이미영도 충격 [종합]

입력2023년 11월 21일(화) 20:29 최종수정2023년 11월 21일(화) 20:29
우아한 제국/ 사진=KBS2 우아한 제국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우아한 제국' 방형주는 강율이 자신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알았다. 이미영은 그 사실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21일 저녁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우아한 제국'에서 양희찬(방형주)은 정우혁(강율)이 자신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알았다.

이날 방송에서 서희재는 우아한 제국의 재무 상태를 파악하고자 장기윤(이시강)에게 장부를 볼 수 있는지 물었다. 하지만 장기윤은 "재정업무는 회사 재정관리를 하는 사람만 볼 수 있다. 미안하다"라고 거절했다.

양희찬(방형주)은 정우혁이 자신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그는 "내가 산부인과에서 아들을 지웠는데 내 아들이라니"라고 현실을 부인했다.

정준희(김미라)는 양희찬이 정우혁의 정체를 알았을까 봐 걱정을 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때 정준희는 양희찬의 연락을 받았다. 정준희는 "어떻게 내 번호를 안 거지. 우혁이의 정체를 안 게 분명하다"며 불안에 떨었다.

양희찬은 정준희가 연락을 받지 않자 비서에게 "당장 찾아서 내 앞에 정준희를 데리고 와라"라고 알렸다.

양희찬은 정준희에게 연락해 "내가 네 아들을 만나러 가기 전에 군소리 말고 이쪽으로 나를 보러 오"라고 경고했다.

결국 양의찬과 마주한 정준희는 "당신 아들이면 이제 와서 어쩔 거냐"며 "우혁이 지웠다고 했지만 안 지웠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금까지 아들인 줄 모르고 살았고. 그래서 나도 숨어 살았다. 당신 아들 아니고 내 아들이다. 내 아들 털끝하나 건드리지 말아라"라고 경고했다.

자리를 박차고 나가던 때 양희찬을 찾아온 우영란(이미영)과 마주쳤다. 두 사람의 대화를 모두 들은 우영란은 충격에 주저앉았다.

한편 서희재(한지완)는 우아한 제국 회계 장부를 파헤치기 위해 움직였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