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 인 서울' 이동욱 "싱글 장점 자유로움, 단점 부지런함" [인터뷰 스포]

입력2023년 11월 21일(화) 14:20 최종수정2023년 11월 21일(화) 14:17
싱글 인 서울 이동욱 인터뷰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싱글 인 서울' 이동욱이 싱글 라이프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시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배우 이동욱이 영화 '싱글 인 서울'(연출 박범수·제작 디씨지플러스) 개봉 기념 라운드 인터뷰를 진행했다.

'싱글 인 서울'은 혼자가 좋은 파워 인플루언서 영호(이동욱)와 혼자는 싫은 출판사 편집장 현진(임수정)이 싱글 라이프에 관한 책을 만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웰메이드 현실 공감 로맨스다.

이날 이동욱은 싱글 생활의 장점에 대해 "하고 싶은 대로 할 수 있다. 밥도 먹고 싶을 때 먹고, 잠도 자고 싶을 때 잔다"며 "제가 스포츠를 너무 좋아하는 사람인데 유료 채널도 다 가입해서 보고 있다. 메이저리그도 보고, MBA도 보고 해외 테니스리그도 본다. 근데 이렇게 스포츠만 주야장천 보고 있으면 별로 안 좋아할 것 아니냐"고 말했다.

이어 "싱글 생활의 장점은 너무 편하다는 거다. 내가 하고 싶은 걸 마음껏 할 수 있다. 영화를 볼 때도 장르에 구애를 받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다만 이동욱은 싱글 생활의 아쉬운 점으로 '부지런함'을 꼽으며 "제가 안 하면 아무것도 일어나지 않는다. 단점까진 아니지만, 아쉬운 점이긴 하다"라고 답했다.

이동욱은 "제가 요리를 안 한다. 자취 초반에 그런 로망이 있었는데 재료를 너무 버리게 되더라. 비생산적인 활동이다 싶었다. 요리를 다 먹고 설거지하는 것도 너무 귀찮았다"면서도 "집안일 자체는 좋아한다. 빨래, 청소 진짜 잘한다. 살림왕이다. 노하우도 쌓여있다"고 자신했다.

'싱 글 인 서울'은 29일 개봉한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