린, '홈' 신곡 '내 마음은 빛을 닮아' 최초 공개

입력2023년 11월 20일(월) 12:44 최종수정2023년 11월 20일(월) 12:44
린/ 사진=325E&c 제공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가수 린이 단독 콘서트 'HOME' 서울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린은 지난 18일과 19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2023 린 콘서트 '을 열고 팬들과 만났다.

'HOME'은 지난 2014년부터 진행된 린의 단독 브랜드 공연으로, 매 공연 린의 숨겨둔 매력과 깊이 있는 음악적 토크를 가장 가까이서 만나볼 수 있어 팬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다.

린은 오랜 기간 팬들에게 사랑받아온 'Only you (온리 유)'와 'On&On (온앤온)'으로 공연의 시작을 알렸다. 이후 'My Destiny (마이 데스티니)', '기억을 가져가', '통화연결음', '이별의 온도', '시간을 거슬러', '사랑했잖아' 등 대표곡들을 잇달아 선사하며 팬들의 감성을 적셨다.

특히 린은 사랑이라는 주제를 사계절에 빗대어 표현한 테마로 이번 콘서트를 준비했다. 린은 사계절의 분위기가 느껴지는 세트리스트와 연출로 무대를 가득 채우며 현장을 찾은 모두에게 따듯한 마음의 위로를 전했다.

또 지난 3일 발매된 신곡 '내 마음은 빛을 닮아' 무대를 최초로 공개하며 팬들에게 특별한 선물을 안겼다. 린만의 애틋하고 짙은 음색으로 완성된 '내 마음은 빛을 담아'는 관객들의 귀를 사로잡았고, 린은 진정성 넘치는 라이브로 깊은 공감을 끌어냈다.

린의 또 다른 감성을 엿볼 수 있는 커버 무대도 이어졌다. 린은 사라강의 'Summer is for Falling in Love (서머 이즈 포 폴링 인 러브)'를 독보적인 매력으로 재해석하며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사했다. 린은 앙코르곡 'Song For Love (송 포 러브)'를 끝으로 관객들에게 마지막까지 감동으로 가득한 공연을 선물했다.

단독 콘서트 'HOME' 서울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친 린은 오는 12월 9일 부산 KBS홀에서 공연 열기를 이어간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