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걸' 안재홍 "주오남 役 살인장면, 극한의 감정 발현된 것" [인터뷰 스포]

입력2023년 08월 25일(금) 14:20 최종수정2023년 08월 25일(금) 14:20
안재홍 / 사진=넷플릭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마스크걸' 안재홍이 살인 장면을 연기할 때 주오남의 폭발적인 극한의 감정을 표했다고 말했다.

25일 안재홍은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카페에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마스크걸' 인터뷰를 진행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마스크걸'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진 평범한 직장인 김모미가 밤마다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인터넷 방송 BJ로 활동하면서 의도치 않은 사건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이야기로, 김모미의 파란만장한 일대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안재홍은 주오남(안재홍) 역으로 파격적인 연기를 선보였다. 특히 살인을 하는 장면에서 주오남의 섬세한 표정과 액션은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어떤 감정으로 연기를 했냐는 질문에 안재홍은 " 주오남이라는 인물의 극한의 감정이라고 생각했던 거 같다. 스스로에 대한 모멸감도 클 테고 짧은 시간 안에 폭발하는 장면이지 않을까 생각을 했던 거 같다. 감정에 집중을 해서 이뤄진 장면이라고 생각을 한다"라고 설명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