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포토] 이정후, 아빠 이종범 뒤에서 마음 편하게 관전

입력2023년 06월 08일(목) 21:07 최종수정2023년 06월 08일(목) 21:10
[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3 KBO리그 LG와 키움의 경기, 8회초 키움 이정후가 아버지인 LG 이종범 코치 뒤에서 주루 플레이를 보고 있다. 키움은 현재 10대0으로 앞서고 있다. 2023.06.08.

[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