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헨, '수비형 미드필더' 주앙 팔리냐 영입…계약 기간 4년

입력2024년 07월 11일(목) 18:15 최종수정2024년 07월 11일(목) 18:15
주앙 팔리냐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태구 인턴기자] 바이에른 뮌헨이 주앙 팔리냐 영입을 완료했다.

뮌헨은 11일(한국시각)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뮌헨이 풀럼으로부터 미드필더 팔리냐를 영입했다. 4년 계약으로 2028년까지다"라고 발표했다.

팔리냐는 "오늘은 내 인생에서 가장 행복한 날 중 하나다. 나는 유럽 최고의 클럽 중 하나에서 뛰고 있다. 꿈이 실현됐고 매우 자랑스럽다"며 "뮌헨과 성공을 즐기고, 타이틀을 따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팔리냐는 190cm 장신의 수비형 미드필더로 공중볼 싸움에 능하고 일대일 경합에서 장점을 보인다.

스포르팅에서 프로 무대를 밟은 팔리냐는 2022년 풀럼의 유니폼을 입으면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 입성했다. 팔리냐는 풀럼에서 2시즌째 핵심 선수로 활약했다.

뮌헨은 전부터 팔리냐를 노렸다. 뮌헨은 지난해 팔리냐 영입을 시도했고, 팔리냐는 뮌헨으로 날아가 메디컬 테스트까지 받았다. 그러나 당시 풀럼이 팔리냐의 대체자를 찾지 못해 이적이 불발됐다.

팔리냐를 원했던 토마스 투헬 감독이 떠나고 뱅상 콤파니 감독이 새롭게 부임했지만, 뮌헨은 여전히 그를 원했고 1년 만에 그를 영입하게 됐다.


[스포츠투데이 강태구 인턴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