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업튀' 송건희 "김혜윤 UCC 영상 보고 빵터져 NG, 귀엽더라" [인터뷰 스포]

입력2024년 05월 25일(토) 08:00 최종수정2024년 05월 24일(금) 20:28
선재 업고 튀어 송건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선재 업고 튀어' 송건희가 호흡을 맞춘 김혜윤과의 에피소드를 전했다.

배우 송건희는 최근 스포츠투데이 사옥에서 tvN 월화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극본 이시은·연출 윤종호)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선재 업고 튀어'는 평범한 덕후였던 임솔(김혜윤)이 자신이 좋아하는 아이돌 가수 류선재(변우석)가 생을 마감하자 그를 구하기 위해 타임 슬립을 하는 로맨스 판타지 드라마다.

송건희는 극 중 '얼짱' 출신이자 류선재와 함께 고교시절 밴드 이클립스 멤버였던 김태성 역을 맡았다. 타임슬립한 임솔을 짝사랑하는, 능글맞지만 속깊은 인물을 열연했다.

특히 송건희는 과거 'SKY캐슬' 이후 김혜운과 두 번째로 재회했다. 당시엔 오빠 동생 사이, 이번엔 그를 짝사랑하는 관계로 만난 것.

이날 송건희는 김혜윤에 대해 "여전히 현장에서 에너지가 넘치고, 어디서든 힘든 내색을 하지 않아 정말 많이 본받아야 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힘든 스케줄이었는데 그걸 다 견뎌내면서도 너무 멋있었다. 연기적으로도 누나는 리액션이 너무 좋다. 그걸 받으면 저도 큰 시너지가 나왔다. 덕분에 정말 편하게 연기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그러면서 극 중 임솔의 UCC 영상을 회상하더니 "보고 정말 빵 터져서 NG가 났었다. 그 모습도 태성으로서 봤을 때 귀엽더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