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묘', 해외도 집어삼키는 중…베트남 역대 韓 영화 최고 관객

입력2024년 04월 02일(화) 13:55 최종수정2024년 04월 02일(화) 13:57
파묘 해외 신드롬 / 사진=쇼박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2024년 첫 천만 영화에 등극한 영화 '파묘'가 한국을 넘어 해외 극장가를 장악하고 있다.

2일 배급사 쇼바스에 따르면 '파묘'가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전역에서 흥행 고공행진 중이다.

지난 15일 베트남에서 개봉한 '파묘'는 지난달 31일 개봉 17일 만에 누적 관객수 약 223만 명을 기록, 약 215만 명을 동원한 '육사오(6/45)'를 넘어 한국 영화 최고 관객수를 경신했다.

이어 '파묘'는 개봉일 기준 박스오피스 66만 불(약 9억 원)을 기록하며 역대 베트남 개봉 한국 영화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달성했으며, 개봉 첫 주 302만 불(약 40억 원)의 수익을 거둔 바 있다. 여기에 2월 28일 개봉한 인도네시아에서는 약 230만 관객을 동원하며 거침없는 흥행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3월 14일 개봉한 호주에서는 영화 '부산행'의 기록을 넘으며 역대 한국 영화 흥행 2위에 등극했다. 태국에서도 개봉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른 것은 물론 '부산행' '반도'에 이어 역대 한국 영화 흥행 3위의 기록을 세우고 있어 앞으로의 흥행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파묘'는 오는 4월 18일부터 26일까지 진행되는 제14회 베이징국제영화제 'Midnight Thrill'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2011년 중국 북경에서 시작한 국제영화제로 상하이국제영화제와 함께 중국 내 대표적인 영화제 중 하나로, 주요 중국 국제영화제에서 한국 최신작 상영이 드물었다는 점에서 이번 '파묘' 초청은 이례적이다.

이처럼 해외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파묘'는 신선한 소재와 탄탄한 스토리로 전 세계를 K-오컬트로 물들이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