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파리 올림픽 남자 축구 본선 진출 실패

입력2024년 02월 12일(월) 13:23 최종수정2024년 02월 12일(월) 13:23
2020 도쿄 올림픽 금메달을 딴 브라질 대표팀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올림픽 남자 축구 3연속 금메달을 노리던 브라질이 2024 파리 올림픽 본선 진출에 실패했다.

브라질은 12일(한국시각) 베네수엘라 카라카스에서 열린 2024 파리 올림픽 남자 축구 남미 지역 최종예선 최종전에서 아르헨티나에 0-1로 졌다.

남미 지역 최종예선에는 브라질과 아르헨티나, 파라과이, 베네수엘라가 진출했으며, 이 가운데 1, 2위 팀이 본선행 티켓을 획득한다. 하지만 브라질은 최종예선에서 1승2패(승점 3)로 3위에 그치며 본선행 티켓 확보에 실패했다.

파라과이(2승1무, 승점 7)와 아르헨티나(1승2무, 승점 5)가 각각 1, 2위로 파리행 티켓을 손에 넣었고, 베네수엘라는 1무2패(승점 1)로 최하위에 그쳤다.

브라질은 2016 리우 올림픽과 2020 도쿄 올림픽에서 연달아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번 대회에서 사상 첫 올림픽 남자 축구 3연패를 노렸지만 이번에는 올림픽 본선 무대조차 밟지 못하게 됐다.

한편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한국 올림픽 축구 대표팀은 오는 4월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아시안컵에서 10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에 도전한다.

이 대회에는 3.5장의 올림픽행 티켓이 걸려 있으며, 1-3위는 본선에 직행하고, 4위는 아프리카 예선 4위와 플레이오프를 치른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