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는 엘사" vs "남편은 올라프"…안세하·전은지 부부의 '동상이몽2' [TV캡처]

입력2023년 12월 11일(월) 22:32 최종수정2023년 12월 11일(월) 22:33
동상이몽2 안세하 전은지 / 사진=SBS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안세하-전은지 부부가 동상이몽을 보였다.

11일 밤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결혼 7년 차 배우 안세하와 아내 전은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전은지는 긴장한 안세하를 대신해 "결혼 7년 차다. 첫째 딸 6살, 둘째 딸 3살, 강아지 나무 8살 큰 언니, 이렇게 살고 있다"고 소개했다.

안세하는 아내에 대해 "제가 생각했을 때 아내가 좀 차가운 편인 것 같다. 엄청 차갑다. 너무 차갑다. 겨울의 계곡물 같다"며 "'겨울왕국'이라는 영화 있지 않냐. 거기에서 엘사 느낌"이라고 말했다.

반면 전은지는 "남편은 좋게 말하면 올라프"라며 "항상 매 순간 구구절절 얘기를 올라프처럼 쉴 새 없이 하니까"라고 반응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