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슨 27점' DB, KT 꺾고 파죽의 6연승+선두 질주

입력2023년 11월 21일(화) 20:43 최종수정2023년 11월 21일(화) 20:43
로슨 / 사진=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농구 원주 DB가 수원 KT를 완파하고 6연승을 질주했다.

DB는 21일 수원 KT 아레나에서 열린 2023-2024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 KT와의 원정경기에서 87-71로 승리했다.

6연승을 달린 DB는 13승1패를 기록, 선두를 유지했다. KT는 6승5패로 5위에 머물렀다.

DB의 디드릭 로슨은 27득점 8리바운드를 기록하며 승리를 이끌었다. 강상재는 16득점 11리바운드, 김종규는 16득점 7리바운드를 보탰다.

DB는 1쿼터 초반 강상재의 외곽포로 포문을 열었다. 이후 로슨의 연속 득점으로 초반부터 멀찌감치 달아났다. KT도 한희원과 배스의 3점슛으로 맞불을 놨지만, DB는 강상재와 김종규까지 득점에 가세하며 32-23으로 1쿼터를 마쳤다.

DB의 상승세는 2쿼터에도 이어졌다. 강상재와 제프 위디, 이선 알바노가 차곡차곡 점수를 쌓으며 어느새 20점 이상 차이를 벌렸다. 반면 KT는 DB의 화력을 감당하지 못하며 달아나는 DB를 바라보기만 했다. 전반이 끝났을 때 DB는 56-31로 무려 25점이나 리드하고 있었다.

일찌감치 승기를 잡은 DB는 3쿼터 들어서도 20점차 이상의 리드를 유지하며 여유 있게 경기를 풀어나갔다. 로슨은 내외곽을 넘나 들며 KT의 수비를 흔들었다. 3쿼터는 DB가 71-48로 앞선 채 끝났다.

4쿼터 들어서도 큰 점수 차의 리드를 유지한 DB는 KT의 반격을 가볍게 저지하며 87-71 대승으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