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기 상철과 결별' 변혜진 "앞으로 대응 안 할 것, 바람 정당화 말길"

입력2023년 11월 20일(월) 14:35 최종수정2023년 11월 20일(월) 14:36
변혜진 / 사진=본인 SNS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나는 솔로' 16기 상철과 결별한 '돌싱글즈3' 변혜진이 잇따른 폭로전에 대한 마지막 입장을 전했다.

변혜진은 20일 자신의 SNS에 "앞으로는 대응 안 한다"는 글을 적었다.

이날 변혜진은 "그저 인터뷰 속 내용이 상대방과 확인한 사실이었음을 충분히 알렸다 판단하고 피드 내렸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변혜진은 "사람의 말을 믿지 마세요. 뒤받침하는 근거만 보세요. 그걸로 본인이 직접 판단하셔야지"라며 "많이 떠들고 오만가지 이유 다 갖다 붙여 보세요. 서로 좋다고 만난 사람 정신병 취급하며 가해자 만들고 본인은 피해자 만들면서 바람을 정당화하지 마세요"라고 경고했다.

아울러 변혜진은 "괜히 끼어들어 논점 흐리지 말라"고 덧붙였다.

앞서 변혜진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나는 솔로' 16기 상철과 과거 교제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그 말을 들은 바로 다음날 그분의 여자친구라는 분께 메시지를 받았고 전화가 왔다. 본인은 상철과 사귀는 사이였고, 그중에 당신과 또 다른 여자 셋 중에서 고민된다고 하더라"고 그의 다중 교제 의혹을 폭로했다.

또한 '나는 솔로' 16기 영숙이 상철로부터 받은 음담패설 메시지를 공개하며 그를 향한 폭로전이 이어졌다.

다만 이와 관련해 상철은 다중 교제 의혹을 부인, 음담패설 메시지에 대해서도 "대부분 짜깁기지만 서로 좋아하는 성인 남녀 간의 이성관계에서 찐한 대화 전혀 문제 될 거 없다"고 반박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