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장 소통의 신 : 서진이네 편', 이서진→BTS 뷔 단합대회 돌입…10월 12일 첫방

입력2023년 09월 27일(수) 14:48 최종수정2023년 09월 27일(수) 14:49
출장 소통의 신 : 서진이네 편 / 사진=tvN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서진이네'가 스핀오프로 돌아온다.

오는 10월 12일 방송되는 tvN '출장 소통의 신 : 서진이네 편'은 이제 막 걸음마를 뗀 소통 전문가 나영석 PD가 소통이 필요한 곳 어디든 부르면 달려가는, 전국 방방곡곡 직접 찾아가는 소통배달 서비스다.

'출장 소통의 신 : 서진이네 편'은 '서진이네' 직급 세계관이 그대로 유지되며 오랜만에 임직원들을 만날 수 있어 기대감이 모인다. 사장 이서진, 이사 정유미, 부장 박서준, 인턴 최우식과 방탄소년단 뷔는 각종 게임을 통해 팀워크를 다지고 소통을 강화할 예정이다.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서진이네' 임직원들의 꿀잼 에피소드를 미리 볼 수 있다. 베일에 싸인 누군가가 "사장님께서 (직원들한테) 너무 관심이 없으신 것 같아서"라고 제보해 임직원들에게 소통의 부재라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발생한다. 이에 긴급 소집된 임직원들은 '제 1회 서진이네 단합대회'를 하게 흥미를 더한다.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 최우식, 뷔가 오랜만에 한자리에 모인 가운데 이서진은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더니 "소통이 잘되고 있는데 안된다고 제보한 게 누구냐고"라며 제보자 색출에 나선다. 이서진의 발언에 정유미와 박서준은 고개를 돌려 시선을 피하고 최우식은 "누구야?"라며 발뺌해 이들 중 제보자가 있을지 궁금해진다.

또한 단합을 위해 몸을 사리지 않는 임직원들의 활약이 웃음을 유발한다. 이서진은 제기차기 도중 중심을 잃고 뒤로 넘어지는가 하면 뷔가 설명하는 것이 무엇인지 맞혀야 하는 듯한 정유미는 정답을 제대로 말하지 못하고 버벅거리기 때문.

단체 줄넘기에서는 박서준과 뷔 다음으로 투입된 최우식이 들어오자마자 줄에 걸려버려 이들의 대환장 케미스트리를 예감케 한다. 단호하게 "끝"을 외치는 나영석 PD와 뒤를 돌아 가버리는 이서진과 정유미, 말을 잃은 최우식의 모습이 폭소를 자아낸다.

게다가 티저 말미에는 이서진이 "그만 찍어 이제"라며 현수막을 밟고 지나가는 장면이 담겨 과연 이들의 단합대회는 무사히 마무리될 수 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출장 소통의 신 : 서진이네 편'은 오는 10월 12일 목요일 저녁 8시 40분에 첫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檢, '필로폰 투약' 남태현·서민재에 징역 …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YG와 그룹 활동 재계약……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장장 4개월이 걸렸다. 오랜 기다림 끝…
기사이미지
황희찬, 결승골로 울버햄튼 승리 견…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황희찬(울버햄튼)이 결승골을 터뜨리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