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 광장, 롤드컵 결승전 주간 다채로운 이벤트 펼쳐진다

입력2023년 09월 21일(목) 13:09 최종수정2023년 09월 21일(목) 13:09
지난해 롤드컵 결승전이 펼쳐진 샌프란시스코 체이스 센터 / 사진=라이엇 게임즈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라이엇 게임즈가 2023년 한국에서 열리는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서울특별시와 손을 잡았다.

리그 오브 레전드(League of Legends, LoL)를 개발, 서비스하고 있는 라이엇 게임즈는 지난 15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서울시청 서소문청사에서 서울특별시와 2023 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힘을 합친다는 내용을 담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라이엇 게임즈는 올해로 13회 째를 맞이하는 2023 LoL 월드 챔피언십을 한국에서 개최하기로 했다. 8강과 4강은 부산광역시에서 열리며 이외의 대회 일정은 서울특별시에서 소화한다. 대망의 결승전은 서울특별시 구로구에 위치한 돔 구장인 고척 스카이돔에서 오는 11월 19일 개최된다.

서울시와의 업무 협약에 따라 서울시는 LoL 월드 챔피언십의 결승전이 포함된 기간인 16일부터 19일까지 광화문 광장 일대를 이스포츠와 게임을 위한 공간으로 만드는데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서울 한복판인 종로에 위치한 광화문은 대한민국의 정치, 사회, 문화, 역사적으로 매우 상징적인 공간이다. 월드컵이나 올림픽 등 글로벌 스포츠 행사 때마다 전국민을 하나로 모은 거리 응원이 진행됐던 장소이기도 하다. 이스포츠 대회를 위해 광화문 광장 사용 허가를 내준 것은 이번이 최초다.

라이엇 게임즈는 서울시와의 협의를 통해 오는 11월 16일부터 19일까지 광화문 광장 일대를 이스포츠와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으로 꾸밀 예정이다. 라이엇 게임즈가 서비스하는 게임들은 물론 팬들이 즐길 수 있는 각종 프로그램들이 마련될 예정이며, LoL 이스포츠와 연관된 음악 콘서트, 결승전이 열리는 19일에는 단체 뷰잉 파티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외에도 서울시와 라이엇 게임즈는 서울시 주관 랜드마크 사용에 대한 협조, 성공적인 대회 홍보를 위한 서울시 소유 옥외광고 슬롯 지원 등에 대해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이정훈 LCK 사무총장은 "서울시의 적극적인 협조 덕분에 2023 LoL 월드 챔피언십의 결승전을 고척 스카이돔에서 개최할 수 있었는데, 한 발 더 나아가 광화문 광장에서도 팬들과 함께 할 수 있게 됐다"라면서 "광화문 광장에서 열리는 최초의 대규모 이스포츠 행사인만큼 팬들이 자부심을 가지고 즐길 수 있도록 세심히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