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진 아빠 되겠다" KIA 임기영 득남

입력2023년 09월 18일(월) 14:09 최종수정2023년 09월 18일(월) 14:14
사진=KIA 타이거즈 홈페이지 캡처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KIA 타이거즈의 불펜 투수 임기영이 아들을 얻었다.

임기영의 부인 김맑음 씨는 18일 오후 1시 6분 광주광역시 광산구 W병원에서 몸무게 3.06kg의 건강한 남아를 출산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

태명을 '기둥이'로 부르던 임기영 부부는 아직 아이의 이름은 짓지 않았다.

임기영은 "건강한 아들을 낳아 준 부인에게 정말 고맙고, 너무 행복하다"면서 "가정과 그라운드에서 더욱 최선을 다해 멋진 아빠, 좋은 선수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임기영은 이번 시즌 4승 3패 15홀드 3세이브 평균자책점 2.62를 기록하며 타이거즈의 마당쇠로 활약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