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손아섭, KBO리그 최초 8시즌 연속 150안타 '-4'…11시즌 연속 200루타 '-5'

입력2023년 09월 07일(목) 20:04 최종수정2023년 09월 07일(목) 20:04
사진= DB
[스포츠투데이 김영훈 기자] NC 손아섭이 KBO 리그 통산 최초로 8시즌 연속 150안타와 역대 2번째 11시즌 연속 200루타 달성에 도전한다.

손아섭은 안타 4개를 추가하면 전 LG 박용택(7시즌 연속 150안타, 2012~2018)을 뛰어넘은 8시즌 연속 150안타라는 대기록을 이뤄낸 최초 선수가 된다.

2007년 롯데에서 데뷔한 손아섭은 2016시즌 186안타를 시작으로 2022시즌 152안타까지 7시즌 동안 150안타 이상을 치며 활약했다. 또한 2010시즌부터 현재까지 매 시즌 꾸준히 안타를 쌓아 올려 총 14시즌 동안 100안타 이상을 기록했다. 2017시즌에는 커리어 최다인 193안타로 그 해 안타 부문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이번 시즌 역시 녹슬지 않은 기량을 보여주며 안타 146개로 2위에 올라있어 개인 4번째 시즌 최다안타 1위를 노리고 있다.

손아섭은 상대적으로 홈런이 많은 장타자에게 유리한 루타 기록에서도 돋보인다. 현재 시즌 195루타를 기록하고 있는 손아섭은 루타 5개를 더하면 역대 2번째로 11시즌 연속 200루타를 완성해 전 롯데 이대호(2005~2011, 2017~2020)와 함께 최다 연속 시즌 기록 공동 1위에 오르게 된다.

6일 현재 손아섭은 통산 2,375안타로 KBO리그 통산 안타 2위, 현역 선수 중에는 단독 1위를 달리고 있으며, 3,382루타로 통산 9위, 현역 선수 중에는 4위에 올라있다.

안타 장인 손아섭이 그동안의 노력과 꾸준함을 바탕으로 역대 최초 8시즌 연속 150안타와 KBO 리그 역대 2번째 11시즌 연속 200루타라는 대기록을 눈 앞에 두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김영훈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서예지, 가스라이팅·학폭 의혹 딛고 복귀했…
기사이미지
한국 축구, 11월 FIFA 랭킹 23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남자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리사, 재벌 2세와 '따로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블랙핑크 리사가 프랑스에서 이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