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득점 맹폭' 휴스턴, 텍사스 잡아내고 ALCS 2승 2패 균형 맞춰

입력2023년 10월 20일(금) 12:17 최종수정2023년 10월 20일(금) 12:20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휴스턴이 2연패 뒤 2연승으로 시리즈 균형을 맞췄다.

휴스턴 애스트로스는 20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2023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7전4선승제)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4차전에 10-3으로 승리를 거뒀다.

휴스턴은 1차전 0-2, 2차전 4-5로 패배했지만, 3차전과 오늘 승리를 더해 시리즈를 원점으로 돌렸다.

휴스턴 선발 호세 우르퀴디는 2.1이닝 3실점으로 조기에 내려갔다. 3이닝을 2피안타 2탈삼진 무실점으로 책임진 헌터 브라운이 승리투수가 됐다.

텍사스 선발 앤드류 히니는 0.2이닝 4피안타 3자책으로 패전의 멍에를 썼다.

휴스턴의 방망이는 1회부터 불을 뿜었다. 호세 알투베부터 요르단 알바레즈까지 4연속 안타가 터지며 3점을 얻었다. 2사 이후 다시 만루를 만들었지만 마틴 말도나도가 삼진으로 물러나며 추가 득점에 실패했다.

텍사스는 2회 추격을 시작했다. 선두타자 아돌리스 가르시아의 솔로 홈런과 조시 영의 희생플라이로 3-2를 만들었다. 3회 코리 시거가 솔로 홈런을 뽑아내며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휴스턴은 4회 사실상 경기를 끝냈다. 휴스턴은 말도나도와 알투베의 연속 볼넷, 마우시리오 듀본의 안타로 무사 만루 찬스를 잡았다. 알렉스 브레그먼은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알바레즈의 희생플라이와 호세 아브레유의 쓰리런 홈런이 터지며 7-3 스코어를 만들었다.

휴스턴은 7회 맥코믹의 투런포와 알바레즈의 1타점 적시타를 더해 두 자릿수 득점을 완성했다.

텍사스는 추가 득점을 올리지 못하고 패했다.

양 팀은 21일 같은 곳에서 ALCS 5차전을 치른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BTS 아버지' 방시혁, 어쩌다 카피 오명까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이른바 'BTS 아버지'로 불…
기사이미지
민희진 "나를 베껴서 BTS 만든 것"…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하이브가 그룹 뉴진스의 소속사 어도어…
기사이미지
뉴진스 발목 잡는 민희진, 드리우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