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명에게 새 삶 주고 떠난…故 김성민, 오늘(26일) 8주기

입력2024년 06월 26일(수) 07:29 최종수정2024년 06월 26일(수) 07:33
故 김성민 8주기 /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고(故) 김성민이 세상을 떠난지 8년이 흘렀다.

김성민은 지난 2016년 6월 24일 자택 욕실에서 쓰러진 채 발견됐다.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이틀 뒤 뇌사 판정을 받았다. 향년 43세.

유족은 생전 김성민의 뜻을 따라 장기기증 의사를 밝혔고, 고인은 총 5명에게 새로운 삶을 선물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성민은 지난 1991년 광고 모델로 데뷔한 뒤 드라마 '인어아가씨'를 통해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왕꽃 선녀님' '돌아온 싱글' '환상의 커플' '가문의 영광' 등 다수 드라마뿐 아니라 예능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에서도 활약했다.

지난 2010년 마약 투약 혐의로 집행 유예 선고를 받은 뒤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 '삼총사' 등 작품으로 복귀했다. 2013년에는 재혼으로 새 가정을 꾸렸으나, 2015년 마약을 투약한 혐의로 구속돼 징역 10개월을 살았다. 출소 5개월 만에 안타깝게 생을 마감했다.

한편, 고인의 유해는 서울 추모공원 유토피아관에 안치됐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민희진 또 거짓말이었나? 뉴진스 데뷔 밀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민희진 어도어(ADOR) 대표…
기사이미지
황정음, 7살 연하 농구선수와 열애…
기사이미지
'과정은 다른데 특혜는 아니다?' 대…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어설픈 해명이 오히려 의혹을 키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