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건강 적신호 켜졌다 "수술 필요 심각한 상황"(미우새)

입력2024년 03월 01일(금) 10:21 최종수정2024년 03월 01일(금) 10:22
미우새 김호중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트바로티 김호중의 일상이 '미운 우리 새끼'를 통해 공개된다.

3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4년 만에 다시 돌아온 '남의 새끼' 트바로티 김호중의 새로운 하우스와 '집돌이' 김호중의 일상이 방송 최초 공개된다.

4년 전, 룸메이트들과 함께 살던 김호중은 이날 독립해 침대, 컴퓨터, 사우나 부스까지 한 공간에서 모든 게 가능한 멀티 방을 최초 공개한다. 무대 위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달리, 퉁퉁 부은 얼굴에 기상천외한 포즈로 잠에서 깬 김호중은 침대에서 한 발짝도 나오지 않는다고.

컴퓨터 게임부터 노래 연습, 식사까지 모든 것을 침대에서 해결하는 김호중의 모습을 지켜보던 母벤져스는 "진짜 안 일어난다"며 감탄한다. 침대에서 식사를 하던 김호중은 결국 음식을 침대에 흘리고, 이후 예상치 못한 행동을 해 MC 서장훈을 경악하게 만든다.

평소 매일 몸무게 체크를 한다고 밝혔던 김호중은 비장하게 몸무게 체크에 나선다. 1g이라도 줄이기 위해 상의 탈의를 하고, 긴장된 모습으로 체중계에 올라섰지만 충격적인 몸무게를 마주한 김호중은 한동안 현실을 부정하는 모습을 보인다.

건강 상태에 적신호가 켜진 김호중의 심각한 현 상태가 밝혀진다. 공연이 끝난 후 극심한 고통을 느낄 뿐 아니라, 심할 경우 몸에서 '드르륵' 소리까지 난다고. 김호중의 상태를 확인 후 급격히 표정이 어두워진 의사는 "수술이 필요한 심각한 상황"이라며 경고한다.

'트바로티' 김호중의 일상은 오는 3일 일요일 밤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