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가 직접 레슨' 2023 행복나눔당구교실 재능기부행사 성료

입력2023년 12월 04일(월) 17:47 최종수정2023년 12월 04일(월) 17:48
사진=대한당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국가대표 당구 선수들의 일일 강사 프로그램 '2023 행복나눔당구교실 재능기부행사'가 성황리에 종료되었다.

총 이틀간 각각 대전과 구리에서 진행된 이번 재능기부행사에는 종목별 국가대표 선수들이 직접 참여해 당구 강습 및 챌린지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그 의미를 더했다.

첫날인 11월 24일, 대전 캐롬라운지 당구장에서 진행된 행사는 대전서구밖청소년지원센터와 예인지역아동센터 청소년 30명이 참가한 가운데 대전당구연맹에 유승우 선수와 이다연 선수가 일일 강사로 나섰다. 청소년들의 눈높이에 맞는 원포인트 레슨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강습 프로그램이 시작되었고 참여 학생들은 이내 집중력 있는 모습으로 교육에 집중하였다. 강습이 종료되고 나서는 두 팀으로 나누어 꿈드림 미니 당구대회를 개최하였다.

둘째 날인 12월 1일에는 구리 장자못당구클럽에서 김주영 선수(시흥시체육회)와 김보건 선수(경북체육회)가 재능기부 강사로 참석하였다. 선수 본인들의 경험을 바탕으로 쉽고 재미있는 레슨이 진행되었고 평소에 궁금했던 것들을 질문 받고 선수들이 직접 알려주는 질의응답식으로 강의를 이어 나갔다. 강습이 끝난 후에는 선수들이 직접 과제를 내주고 풀어보는 챌린지 프로그램을 한 뒤 강사로 온 두 선수의 사인회로 재능기부행사를 마무리했다.

이번 행사에 일일 강사로 참여한 김보건 선수는 "꿈나무 학생들을 위한 행사에 동참할 수 있어서 너무 좋았고, 앞으로도 이런 의미 있는 행사에 자주 참여하고 싶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행복나눔스포츠교실은 대한체육회가 주최하고 대한당구연맹이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재정후원을 한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