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어릴 때 보육원에서 지내" 인천 제르소, 보육시설에 600만원 기부

입력2023년 11월 30일(목) 16:34 최종수정2023년 11월 30일(목) 16:37
사진=인천유나이티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파검의 특급열차' 제르소 선수가 연말 따뜻한 이웃사랑을 펼치고 있어 화제다.

인천유나이티드는 이번 시즌 7골 6도움으로 최고의 활약을 펼치고 있는 제르소 선수가 지역 내 보육시설 향진원에 개인 비용으로 600만원을 기부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기부금 전달식에는 향진원 신언희 원장을 비롯해 한창원 후원회장,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박용훈 사무처장, 인천구단 전달수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특히 제르소 선수는 기부금을 전달을 마치고 향진원 소속 어린이들과 함께 공놀이를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제르소 선수는 "본인도 어렸을때 보육원에서 생활했다"며 "어린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