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휴식' 뮌헨, DFB 포칼 1라운드서 4-0 대승

입력2023년 09월 27일(수) 09:27 최종수정2023년 09월 27일(수) 09:27
김민재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바이에른 뮌헨이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에서 프로이센 뮌스터(3부리그)를 완파했다.

뮌헨은 27일(한국시각) 독일 뮌스터의 프로이센슈타디온에서 열린 2023-2024 DFB 포칼 1라운드 뮌스터와의 원정경기에서 4-0 대승을 거뒀다.

뮌헨의 김민재는 이날 휴식을 취했다. 시즌 개막 후 김민재가 경기에 출전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민재는 시즌 개막부터 뮌헨의 주전 중앙 수비수로 자리잡으며, 다요 우파메카노, 마테이스 더리히트 등과 호흡을 맞춰왔다.

이날 뮌헨은 김민재뿐만 아니라 우파메카노와 더리흐트도 결장했지만, 무실점 대승을 거뒀다.

뮌헨은 경기 시작 9분 만에 에릭 막심 추포-모팅의 선제골로 리드를 잡았다. 이어 전반 40분 콘라드 라이머, 추가시간 프란스 크라치크의 연속 골로 순식간에 3-0을 만들었다.

일찌감치 승기를 잡은 뮌헨은 이후 여유 있게 경기를 풀어나갔다. 후반 41분에는 마티스 텔이 쐐기골을 터뜨리며 대승을 자축했다. 경기는 뮌헨의 4-0 완승으로 끝났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