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 깜짝 자랑한 송중기 "이제 100일 넘어, 육아는 한국어로" [인터뷰 스포]

입력2023년 09월 25일(월) 17:30 최종수정2023년 09월 25일(월) 17:32
화란 송중기 / 사진=하이지음스튜디오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화란' 송중기가 아들을 자랑했다.

배우 송중기는 25일 서울 종로구 삼청도 한 카페에서 영화 '화란'(감독 김창훈·제작 사나이픽처스)에 대한 인터뷰를 진행했다.

'화란'은 지옥 같은 현실에서 벗어나고 싶은 소년 김연규(홍사빈)가 조직의 중간 보스 치건(송중기)을 만나 위태로운 세계에 함께 하게 되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누아르 드라마다. 송중기는 극 중 치건 역을 맡아 거친 모습을 열연했다.

앞서 송중기는 영국 출신 배우 케이티 루이즈 손더스와 결혼 후 지난 6월 첫아들을 품에 안았다.

이날 송중기는 아이에 대한 질문이 나오자 휴대폰을 꺼내 들어 아이 사진을 보여주기 시작했다.

탄성이 나오는 기자들 사이에서 뿌듯한 표정을 짓던 송중기는 "아기가 이제 100일이 넘었다. 저와 아내는 육아에 대해 잘 몰라 아직 얼떨떨하다"고 말했다.

이어 "일을 하든, 신문과 책을 보든 '참 나 아빠 됐지'라는 생각이 문득문득 들고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송중기는 "육아는 한국어로 하고 있다. 사실 어떤 방식이 좋을지 아내와 서로 많은 대화를 나누고 있다. 제가 영어를 완벽하게 못해서"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면서 송중기는 "빨리 아빠가 되고 싶었던 건지는 나도 잘 모르겠다"며 "하지만 저와 아내도 아이를 갖고 싶다는 게 꿈이었다"고 밝혔다.

송중기는 촬영 외엔 육아에 집중하는 듯 보였다. 송중기는 "아직 아내는 '화란'을 못 봤다. 아이를 키우니까 영화 한 편을 같이 못 보더라. 감사하게도 제작사 쪽에서 칸에서 상영된 영어 자막 붙은 버전을 보내줬지만, 아이를 같이 키우다 보니 보지 못했다. 여유가 생겼을 때 보려고 하고 있다"고 웃었다.

'화란'은 오는 10월 11일 개봉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서예지, 가스라이팅·학폭 의혹 딛고 복귀했…
기사이미지
한국 축구, 11월 FIFA 랭킹 23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남자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리사, 재벌 2세와 '따로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블랙핑크 리사가 프랑스에서 이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