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GA 프로 이하늘, 마약사범 검거 기여…표창장·신고 보상금 받아

입력2023년 08월 21일(월) 13:29 최종수정2023년 08월 21일(월) 13:29
사진=KPGA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KPGA 프로 이하늘(29)이 마약사범 검거에 기여해 21일 경기 용인 동부경찰서로부터 표창장과 신고 보상금 200만 원을 받았다.

이하늘은 지난달 20일 용인에 위치한 자신의 집에서 창문 밖을 응시하던 중 수상한 사람이 집 대문과 차량 번호 등을 촬영하는 모습을 보고 마약류를 거래하는 것으로 의심해 112에 신고했다.

이에 경찰은 피의자가 숨겨놓은 마약류를 확인한 후 피의자 검거에 성공했고 경찰은 총 2000만 원 상당의 마약류를 압수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하늘은 "경찰의 마약사범 검거에 기여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또한 KPGA 프로로서 용감한 모습을 사회에 보여줄 수 있어 기쁘다"는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하늘은 2019년 KPGA 프로(준회원)에 입회했으며 KPGA 스릭슨투어에서 주로 활동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서예지, 가스라이팅·학폭 의혹 딛고 복귀했…
기사이미지
한국 축구, 11월 FIFA 랭킹 23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남자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리사, 재벌 2세와 '따로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블랙핑크 리사가 프랑스에서 이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