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NA 싱어' 박재민 "별명 십잡스, 해설위원→교수까지" [TV캡처]

입력2022년 08월 18일(목) 20:55 최종수정2022년 08월 18일(목) 21:22
DNA 싱어 박재민 / 사진=SBS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DNA 싱어-판타스틱 패밀리' 박재민이 자신의 별명 십잡스를 언급했다.

18일 밤 방송된 SBS 'DNA 싱어-판타스틱 패밀리'(이하 'DNA 싱어')에서는 배우 박재민과 사촌 서장원 씨가 출연했다.

이날 서장원 씨는 "박재민이 어린 시절부터 아무리 취미생활이라고 해도 시작을 하면 대충 하는 법이 없었다"며 "별명이 십잡스"라고 말했다.

현재 박재민은 다수의 직업을 갖고 있어 이른바 '십잡스'(10 JOBS)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 이에 대해 박재민은 "지금 활동하고 있는 건 스노보드 해설위원, 농구 해설위원, 브레이크 댄스 해설위원, 국제 심판, 스포츠 행정가, 작가, 번역 작가, 교수 등이다. 지금은 배우로 가장 중요한 시기를 보내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박재민은 '하나의 직업만 선택한다면?'이라는 질문에 대해 "확고하다. 단 한 번도 변한 적이 없다. 아빠"라며 아이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