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송지효, 김종국과의 신혼집 공개 "여러분들 초대" [TV캡처]

입력2022년 07월 03일(일) 17:06 최종수정2022년 07월 03일(일) 17:08
유재석 송지효 지석진 전소민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런닝맨' 송지효가 김종국의 아내가 된 상황극에 몰입했다.

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집(gyp) 종국' 특집으로 꾸며져 김종국 집들이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멤버들은 김종국의 집 지하 주차장에서 만났다. 이들은 자연스러운 모습을 한 송지효가 등장하자 "위(김종국 집)에서 내려온 것 같다"고 농담을 건넸다.

이에 송지효는 "저 여기 신혼집이다. 여러분 초대했으니까 오늘 마음껏 누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집들이 상황극은 계속됐다. 전소민은 김종국 집의 층수를 아는 송지효에게 "언니 그러면 벨 안 눌러도 되냐"고 질문했다. 송지효는 "아직 그 정도는 아니"라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