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런쥔, '사생 오해' 전화번호 노출 사과 "순간 판단력 흐려져" [전문]

입력2024년 06월 21일(금) 17:59 최종수정2024년 06월 21일(금) 18:12
NCT 런쥔 사과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그룹 NCT 런쥔이 잘못 걸려온 전화를 사생으로 오해, 전화번호를 언급한 행동에 대해 사과했다.

NCT 런쥔은 21일 자신의 SNS에 "어제 제가 한 경솔한 행동으로 피해를 보신 분께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고 적었다.

이날 런쥔은 "항상 음악과 무대로 좋은 에너지를 드리고 싶었는데 순간 판단력이 많이 흐려져 잘못된 선택을 한 것 같다"며 "저 때문에 상처와 피해를 입으신 분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런쥔은 "저의 경솔한 행동으로 인해 피해자분이 고통받고 있다. 피해자분께 연락을 멈춰달라"며 "많이 반성하고 있고, 앞으로는 이런 섣부른 행동을 하지 않도록 주의하겠다"고 당부했다.

앞서 런쥔은 지속적인 사생 피해를 호소한 바 있다. 이어 잘못 걸려온 전화를 사생팬으로 오인해 전화번호를 노출하는 실수를 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당사는 피해자분이 지역 경찰서를 방문해 문의했다는 연락을 받은 직후, 담당 수사관님을 통해 피해를 입고 계신 상황에 대해 사과의 뜻을 전하고, 게시글 삭제 조치를 취했다. 계속해서 더이상의 피해가 없도록 노력할 것이며, 피해자분께 연락을 삼가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하 NCT 런쥔 SNS 글 전문.

어제 제가 한 경솔한 행동으로 피해를 보신 분께 죄송하다는 말씀드립니다.
항상 음악과 무대로 좋은 에너지를 드리고 싶었는데 순간 판단력이 많이 흐려져 잘못된 선택을 한 것 같습니다.
저 때문에 상처와 피해를 입으신 분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드립니다.
저의 경솔한 행동으로 인해 피해자분이 고통받고 있습니다. 피해자분께 연락을 멈춰주세요.
많이 반성하고 있고, 앞으로는 이런 섣부른 행동을 하지 않도록 주의하겠습니다.
저로 인해 상처받으셨을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죄송합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