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제라면' 이승기 "이다인에 말로만 프러포즈, 가치관 비슷해" [TV캡처]

입력2023년 05월 29일(월) 23:47 최종수정2023년 05월 29일(월) 23:47
형제라면 이승기 이다인 / 사진=TV조선, 디스커버리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형제라면' 이승기가 아내 이다인에 프러포즈 후일담을 전했다.

29일 밤 방송된 TV CHOSUN,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가 공동제작 예능프로그램 '형제라면'에서는 아내 이다인을 언급하는 이승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승기는 강호동, 배인혁과 함께 야식을 먹던 중 사진을 찍어 아내 이다인에게 보냈다. 이어 이승기가 "뭘 먹고 있는지 보내줘야지"라고 말하자 강호동은 모르는 척 "누구한테?"라고 물었다. 이에 이승기는 "제 와이프. 이제 와이프죠"라고 웃음을 보였다.

또한 이승기는 프러포즈에 대해 "사람들이 대단한 거 한 줄 기대하더라. 근데 진짜 제가 아무것도 없이 했다. 말로만 했다"며 "와이프랑 그런 얘기를 많이 했다. 우리는 결혼 후에 어떤 삶을 살아가야 하나. 진짜 좋은 일을 많이 하면서 살고 싶다는 마음들"이라고 털어놨다.

이와 함께 이승기는 "결혼할 친구가 너무 좋은 친구여서 다행히 뜻도 잘 맞고, 가치관도 비슷하다. 좋은 일, 좋게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