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브라질 출신 공격수 글레이손 영입

입력2023년 01월 17일(화) 10:25 최종수정2023년 01월 17일(화) 10:27
사진=경남FC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프로축구 경남FC가 글레이손(26)을 품에 안으며 공격력을 보강했다.

경남은 "새 외국인 공격수로 브라질 국적의 글레이손(26)을 영입했다"고 17일 밝혔다.

글레이손은 지난 2016년 포르투칼 3부 리그인 알카네넨시에서 프로경력을 시작했다. 이듬해에는 스페인 로르카 데포르티바에 데뷔했으며 이후 상카에타누, 페로비아리아, 미라솔, 아구아산타, 킹지 피라시카바 등 브라질 무대에서 활약했다.

글레이손 영입으로 경남은 최전방의 무게감을 더했다. 특히 티아고가 떠난 빈자리를 보강하며 2023시즌 승격에 도전할 수 있게 됐다.

글레이손의 가장 큰 장점은 제공권 경합에 능하다는 점이다. 187cm, 86kg의 당당한 신체조건을 갖춰 직접 득점에 가담하는 동시에 포스트플레이를 통한 연계 능력도 기대할 수 있다. 지난 시즌에 이어 올 시즌까지 경남 유니폼을 입는 카스트로와 호흡은 물론 원기종, 모재현 등 국내 선수들의 공격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경남 설기현 감독은 "장신 공격수를 영입해 티아고의 빈자리를 보강하는 동시에 다양한 득점 루트를 만들 수 있게 됐다"며 "추가 외국인선수 영입으로 올 시즌 승격을 향한 도전에 나설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글레이손은 "경남이라는 팀에서 새로운 도전에 나서게 됐는데 팀원들과 호흡이 기대된다"며 "팀이 승격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빠른 시일 내에 팀에 융화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 선수단은 오는 20일까지 남해에서 훈련을 진행한다. 이후 설 연휴 휴식을 취한 뒤 밀양에서 전지훈련을 이어갈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화제성 못 따라가는 '피크타임', '학폭' 지…
기사이미지
클린스만 감독, 선수들과 첫 만남 …
[파주=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의 새 사령탑 위…
기사이미지
'보이즈 플래닛', 실력보다 중요한…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보이즈 플래닛' 연습생들이 연이어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