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동생' 박유환, 마약 논란 후 9개월 만에 SNS…머리는 산발

입력2023년 01월 02일(월) 16:28 최종수정2023년 01월 02일(월) 16:30
박유환 근황 / 사진=DB, 박유환 SNS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의 친동생이자 배우로도 활동한 박유환이 마약 파문 이후 근황을 전했다.

박유환은 2일 자신의 SNS에 "Wherever you are,いちばんさん will find you(네가 어디에 있든, 널 찾을거야)"라는 글을 적었다.

함께 게재된 사진 속엔 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속 캐릭터 가오나시의 가면을 쓴 박유환 모습이 담겨있다.

거울 셀카를 찍고 있는 박유환은 산발이 된 머리를 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앞서 박유환은 2020년 1월 태국 방콕의 한 음식점에서 일행과 함께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받았다. 당시 박유환은 친형 박유천의 콘서트에 특별 출연하기 위해 태국을 찾았었다.

경찰 조사 과정에서 박유환과 일행은 모든 혐의를 인정했고, 지난해 1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불구속 송치됐다.

다만 박유환은 경찰의 조사를 받는 동안 인터넷 개인 방송을 진행한 사실이 드러나며 빈축을 샀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손예진♥현빈, 가짜뉴스 정면돌파…결혼 1주…
기사이미지
김효주, LA 오픈 3R 선두와 2타차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효주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기사이미지
"외쳐 higher hopes" 엔믹스, 기특…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엔믹스(NMIXX)가 새 기록을 경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