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소크라테스 부모, 승리기원 시구-시타

입력2022년 10월 01일(토) 13:57 최종수정2022년 10월 01일(토) 14:07
소크라테스 브리토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KIA 타이거즈의 외국인 타자 소크라테스 브리토의 부모가 승리 기원 시구 및 시타에 나선다.

KIA는 "1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SSG 랜더스와의 경기에 앞서 소크라테스의 아버지 레오 브리토 씨와 어머니 나티비다드 브리토 씨를 초청해 승리기원 시구-시타 이벤트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이날 시구는 소크라테스 아버지와 어머니의 입국에 맞춰 KIA 구단이 초청한 것으로, 소크라테스의 부모가 흔쾌히 받아들이면서 성사됐다.

지난달 12일 입국한 뒤 홈 경기가 있을 때마다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응원을 펼쳤던 소크라테스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들을 비롯해 KIA 타이거즈 모든 선수들이 부상 없이 시즌을 마무리 하길 바라고, 포스트시즌에 진출해 멋진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