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부산지역 교사 대상 티볼 강습회 개최

입력2022년 09월 22일(목) 09:42 최종수정2022년 09월 22일(목) 09:42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21일 부산지역 초∙중학교 교사 50여 명을 사직야구장 그라운드로 초청해 티볼 강습회를 개최했다.

롯데는 지난 2016년부터 티볼 보급 사업의 일환으로 교사 대상 티볼 강습 프로그램을 진행해 왔으며, 코로나19로 중단된 이후 3년 만인 올해 강습회를 재개했다.

이날 강습회에는 김대륙, 정종진, 이예찬 롯데 순회 코치가 전문적인 티볼 지도 방법을 교육했다. 교사 50여 명은 티볼 기초 강의를 들은 뒤 팀을 나눠 실전 미니게임 등을 진행하며 코치들의 교육 노하우를 습득했다.

강습회에 참석한 용수중학교 박정빈 교사는 "평소 학교에 야구를 좋아하는 학생이 많아 정식으로 티볼 지도 방법을 배워보고 싶었다. 사직야구장 그라운드에서 프로야구 출신 코치들로부터 티볼을 배울 수 있어 좋았고, 학교에서 티볼 수업을 진행할 때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티볼 강습회의 생생한 현장은 롯데 자이언츠 사회공헌 유튜브 채널 '롯데자이언츠 사회공헌 G-LOVE'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