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수 성균관대 감독, 23세 이하 세계야구선수권 감독 선임

입력2022년 08월 12일(금) 13:19 최종수정2022년 08월 12일(금) 13:19
이연수 감독 / 사진=KBSA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이연수 성균관대학교 감독이 23세 이하 제4회세계야구선수권대회 국가대표팀 감독으로 선임됐다.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KBSA)는 "오는 10월 대만 타이베이에서 개최되는 제4회 23세 이하 세계야구선수권대회에 파견할 야구 국가대표 감독에 성균관대학교 이연수 감독을 선발했다"고 12일 밝혔다.

협회는 지난 6월 공개 모집을 통해 23세 이하 국가대표 감독 지원자를 모집했으며, 공모에 응한 지도자를 대상으로 지난 8일 경기력향상위원회 회의를 진행하고 각 지원자의 면접평가를 통해 국가대표팀 운영 계획과 경기운영능력, 지도 통솔력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이연수 감독을 확정했다.

이연수 감독은 2002년 모교인 성균관대학교 사령탑에 취임한 이후 꾸준히 소속팀을 전국대회 4강에 진출시켰으며 지난해 전국대학야구선수권대회와 U-리그 왕중왕전 등에서 우승하며 2연패를 차지했다.

다양한 국제대회에서 활약하여 국가대표 지도자 경험이 풍부하며, 2018년 열린 제2회 대회에서 감독으로 선수단을 이끌어 4위를 차지한 바 있다.

23세 이하 세계야구선수권대회는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이 2년마다 개최하는 공식대회다. 2014년 21세 이하 대회로 신설되었으나, 참가선수 연령이 23세 이하로 조정되어 올해로 네 번째 대회가 되었다. 이번 대회는 총 12개국이 참가할 예정이다.

한편, 감독 선발을 마무리한 협회는 8월 말 선수 선발과 코칭스텝 선임을 완료하고 본격적으로 대표팀 파견 준비에 돌입할 계획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찬 음주운전, 웹드라마 비공개·빅콘 콘서…
기사이미지
한국 선수들, 프레지던츠컵 마지막…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선수들이 2022 프레지던츠컵 마지…
기사이미지
NCT 127는 폭풍 '질주' 중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NCT 127이 폭풍 '질주' 중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