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행' 박준형 "성훈 첫인상, '싸갈쓰 바갈쓰'인 줄" [TV캡처]

입력2022년 08월 08일(월) 21:30 최종수정2022년 08월 08일(월) 21:30
성훈 박준형 / 사진=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안다행' 박준형이 성훈의 첫인상을 공개했다.

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는 성훈, 박준형, 양치승의 '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 첫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성훈은 박준형과 친해진 계기를 밝혔다. 그는 "예전에 해외 여행프로그램을 같이 했는데 (박준형이) 큰형처럼 챙겨줬다"고 말했다.

박준형은 성훈에 대해 "처음 봤을 때 '싸갈쓰가 바갈쓰(싸가지가 바가지)'인 줄 알았다. 말이 없고 잘생긴 애들이 대부분 그런 줄 알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런데 알고 보니 엉뚱하고 누구보다 구수하더라"며 "또 함께 헬스하고 하니 그거에 대한 공통점이 생겼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