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발생' 日 히사미츠, 2022 순천·도드람컵 출전 포기

입력2022년 07월 28일(목) 15:21 최종수정2022년 07월 28일(목) 15:21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에 초청됐던 일본팀 히사미츠 스프링스가 코로나19로 인해 출전을 포기했다.

한국배구연맹은 28일 "현재 히사미츠 팀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했으며 추가 확진에 대한 우려가 있다"면서 "컵대회 출전 시 국내 프로팀에게 감염될 위험 및 1일 확진자가 한국 10만 명/일본 20만 명으로 한일 양국의 코로나 재확산 추세를 고려하여 부득이하게 이번 컵대회 출전 포기를 결정했다"고 알렸다.

이에 따라 이번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여자부 경기에는 히사미츠 스프링스를 제외한 국내 7개 팀만 참가한다.

연맹은 "방역게이트 설치 및 주기적인 소독 등 철저한 방역으로 이번 대회의 안전한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