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퍼저축은행, 일본 NEC레드로켓츠와 자매결연

입력2022년 07월 25일(월) 13:10 최종수정2022년 07월 25일(월) 13:10
사진=AI 페퍼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여자프로배구 페퍼저축은행 AI 페퍼스가 일본 V리그 소속팀 NEC레드 로켓츠(이하 NEC)와 자매결연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일본 NEC의 훈련장인 NEC아레나에서 진행된 자매결연 협약식에는 김형실 AI페퍼스 감독, 카네코 타카유키 NEC 감독을 비롯해 양팀 선수단과 코칭스태프, 사무국이 참석했다. 이번 자매결연 체결을 통해 양팀은 향후에도 양국을 오가며 정기 훈련과 연습경기를 진행하기로 했다.

24일부터 30일까지 실시하는 이번 일본 전지 훈련은 양팀의 자매결연 체결 후 진행하는 첫 훈련이다. 올해는 AI페퍼스가 NEC 훈련장으로 방문해 NEC와의 합동 훈련 및 연습 경기를 가진다.

NEC 는 1978년에 창단한 뒤 일본 V리그 역대 7회 우승을 달성한 전통의 팀이다. 지난 21-22시즌 일본 V리그 정규리그에서 총 12개팀 중 4위를 기록했다. 대표적인 소속 선수로는 주장인 후루야 치나미와 올해 VNL에서 맹활약한 코가 사리나, 시마무라 하루요 등이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카지하라 타케시 NEC그룹 스포츠사업 총괄 본부장은 "한국의 신생구단 AI페퍼스 방문을 환영한다"며 "자매결연을 통해 상호간 이익과 발전을 도모할 수 있도록 양팀간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김형실 AI페퍼스 감독은 "해외 팀과의 교류를 전폭적으로 지원해 준 구단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해외 팀과의 교류를 통해 우리 선수들이 좋은 경험과 성장의 기회를 얻게 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AI 페퍼스는 일본에 머물며 도쿄 인근의 V리그 다른 팀들과도 연습경기를 치른 뒤 30일 귀국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찬 음주운전, 웹드라마 비공개·빅콘 콘서…
기사이미지
한국 선수들, 프레지던츠컵 마지막…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선수들이 2022 프레지던츠컵 마지…
기사이미지
NCT 127는 폭풍 '질주' 중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NCT 127이 폭풍 '질주' 중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