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규, '한산: 용의 출현' 위해 삭발 감행 "전혀 주저함 없어"

입력2022년 07월 14일(목) 16:29 최종수정2022년 07월 14일(목) 16:34
김성규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티빙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배우 김성규가 '돼지의 왕'에 이어 '한산: 용의 출현'으로 '열일' 행보를 펼친다.

김성규는 27일 개봉하는 하반기 최고 기대작 영화 '한산: 용의 출현'(감독 김한민·제작 빅스톤픽쳐스)에서 항왜 군사 준사 역할을 맡았다. 준사는 이순신(박해일)의 신념을 보고 운명을 바꾸고자 항왜 군사가 돼 조선을 위해 싸우는 인물로, 전쟁의 의미에 대해 질문을 던지고 고뇌할 예정이다.

특히 김성규는 항왜 군사 캐릭터를 효과적으로 구현하기 위해 삭발을 감행해 화제를 모았다. 뿐만 아니라 일본어 연습에도 많은 시간을 쏟았고, "머리를 미는데 전혀 주저함이 없었다"며 이마의 힘줄까지 연기했다고 전했다.

이러한 김성규의 노력을 지켜본 김한민 감독은 "김성규 배우는 제가 예견했지만 현장에서 연기를 하는데 '이 시대에 감독을 하면서 과연 이런 배우를 만날 수 있을까'라는 아주 놀라운 경험을 했다. 이 배우와 같이 일하고 있지만 감독으로서 영광"이라고 극찬했다.

김성규는 그동안 영화 '범죄도시'의 흑룡파 막내 양태, '악인전'의 연쇄살인마 K, 넷플릭스 시리즈 '킹덤 1,2'의 총잡이 영신, 쿠팡 플레이 시리즈 '어느 날'의 교도소 권력자 도지태 역 등을 맡아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최근에는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돼지의 왕' 정종석 역을 완벽하게 소화, 영화가 아님에도 판타지아 필름 페스티벌에 초대되는 기록을 세웠다.

오는 27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김성규 주연의 영화 '한산: 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이다. '돼지의 왕'은 OCN에서 매주 일요일 밤 10시 30분 2회씩 연속 방송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찬 음주운전, 웹드라마 비공개·빅콘 콘서…
기사이미지
한국 선수들, 프레지던츠컵 마지막…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선수들이 2022 프레지던츠컵 마지…
기사이미지
NCT 127는 폭풍 '질주' 중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NCT 127이 폭풍 '질주' 중이다. …